몇 시에 시작했더라? ;;

영화 인코딩의 시작시점(오전 10시경)과

번역 중단 시점(오후 8시경)을 보니 

10시간 가량 번역을 했다.

2/5 정도인 듯하다...


그래도 내자신이 기특하다..

1미터도 움직이기 힘들어하는 나로선..


도대체가

최근 했던 작품이후

6년이다...


그 공백을 채우기가 힘들다


영어단어, 문법은

더욱 낯설다...


어찌됐든 이번만큼은 끝내야한다...



'번역진행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언디스퓨티드 4 Boyka: Undisputed IV , 2016  (0) 2017.04.14
Posted by 잔인한 詩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2017.04.03 07:44

              주파수


그 길을 볼 수 없고

그 음성을 들을 수 없다


이 오랜 방황의 끝은

죽은 뒤에나 끝이 날까


너는 무엇을 하다 왔니 라고

물으시겠지


그러면 

아무 것도 하지 않았다고

아무 것도 할 수 없었다고

말을 해야겠지


눈물이 난다

눈에서 흐르지 않고

가슴에서 흐른다


그 길을 볼 수 없고

그 음성을 들을 수 없다





'자작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주파수  (0) 2017.04.03
Posted by 잔인한 詩
TAG 주파수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티스토리 툴바